미동초등학교의 입학식

효빈이가 드디어 초등학교 입학식을 하였다. 2.98kg 눈꼭감고 태어난게 엊그제 같은데..

이제 의젓한 초등학생으로 소신껏 효빈이의 삶을 살아가길..~

Advertisements
  1. No trackbacks yet.

로그인을 해야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
Advertisements